본문 바로가기
재테크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 당신이 몰랐던 몰랐던 몇가지 이야기

by 한비과장 2022. 9. 13.
728x90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 당신이 몰랐던 몰랐던 몇 가지 이야기 

 

 

들어가기 전에 ▶

나도 메타버스에 탑승! 앞으로 성장성이 뚜렷한 '독도버스' 입문기

 

나도 메타버스에 탑승! 앞으로 성장성이 뚜렷한 '독도버스' 입문기

'메타버스', 그동안 이야기는 많이 들어봤지만 아직 뭐가 뭔지 어렵고.. 그렇다고 외면하기에는 뒤처질 것 같고.. 글로벌 메타버스 서비스라는 제페토, 로블록스 같은건 깔아봤다가 "내가 할 게

jungbotongg.tistory.com

 

"'독도버스' 돈 되냐?"는 친구의 질문에 저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독도버스' 돈 되냐?"는 친구의 질문에 저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독도버스' 한다며, 그거 돈 되냐?" 친구의 질문에 저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오늘은 조금 현실적인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얼마전 NFT기반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를 시작했다

jungbotongg.tistory.com


 

 

NFT기반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에 대해 글을 쓰기 시작한 지도 벌써 두 달이 다 되어간다. 

 

그동안 메타버스가 무엇인지, NFT를 왜 독도버스에 연결했는지 설명하려고 애를 썼고 

 

독도버스 내 게임성 콘텐츠를 즐기는 공략법, 이를 즐기고 공유하는 '팬덤'에 대해서 주의 깊게 들여다봤다. 

 

이 정도면 독도버스에 대해 많이 안다고 생각했는데, 공부해보니 아직 모르는 부분이 많았어서, 이번에 알게 된 사실을 공유해보고자 한다!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 당신이 몰랐던 몰랐던 몇 가지 이야기 !

 

 

참고: 이 글은 아래 링크 영상 등을 참고했습니다 ( 기타 출처는 맨 하단에 있습니다) 
https://cafe.naver.com/dokdoverseofficial/2 

 

 

 

독도버스는 게임 + 금융에 대해 잘 아는 전문가가 만들었다 

 

독도버스는 'NFT기반 게임 메타버스 플랫폼'이다. NFT에, 게임성 콘텐츠를 제공하면서, 메타버스이자, '플랫폼'이다. 참고로 플랫폼이란 여러 의미가 있지만 콘텐츠나 아이디어를 배포하고 접근하거나, 이로 인한 경제활동이 가능한 하나의 디지털 토대이자 공간을 칭하는 용어다. 이를 테면 카카오톡이 메신저로 출발해 현재 지갑, 선물하기, 뉴스, 게임 등 다양한 서비스로 발전한 것은 플랫폼이기 때문이다. 

 

그러니 '플랫폼'인 독도버스가 앞으로 무엇을 담을지, 어떤 모습으로 발전할지는 모를 일이다. 일단 현재 독도버스는 금융서비스를 품고 있는 메타버스 서비스다. 독도버스는 최초 기획부터 금융 서비스를 검토했다는 것을 개발사인 '마이크레딧체인'의 여러 발표자료를 보면 알 수 있다.

 

기사(https://www.startuptoday.kr/news/articleView.html?idxno=44337)에 따르면 마이크레딧체인의 남윤호 대표는 과거 대한민국 최초로 스마트폰 뱅킹을 만드는 것을 리딩했었는데, 대표적으로 신한은행 '신한SOL' 프로젝트를 맡았다. 또한 넷마블에서 서비스/ 콘텐츠 기획 총괄로 근무한 경험이 있다. 그가 금융 + 게임을 동시에 잘 아는 전문가이고, 독도버스가 금융이라는 특수한 아이템을 잡고 시작한 것도 이해가 가는 부분이다. 

 

마이크레딧체인은 개인의 신뢰 정보를 생성하고 거래할 수 있도록 하는 생태계를 위한 가상자산(MCC)의 이름이기도 하다. 새로운 가상자산 기반의 경제 생태계를 만들겠다는 목표로 선물경제학(Gift Economy)이 응용된 독특한 인센티브 방식의 서비스인 ‘굿모닝' 서비스를 운영해온 게 마이크레딧체인이다.

 

그렇다면 블록체인과 메타버스는 어떻게 연결될 수 있을까? 

 

 

메타버스 내 에서의 화폐경제, 그리고 디지털 신원 

 

‘메타버스'라는 개념은 아직 현실에서는 게임 등으로 일부 소비되고 있지만, 미래에는 현실과 가상세계가 동등하게 1:1이 될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내다보고 있다. 혹자는 가상세계의 비중이 현실세계의 비중보다 더 높을 수도 있다고 전망한다. 우리의 물리적 현실이 디지털 세계와 연결되거나 합쳐지는 이른바 ‘미러월드'가 되는 것이다. ‘미러월드’가 현실이 된다면 우리가 흔히 ‘본캐'라고 여기는 현실의 존재가 ‘부캐’가 될 수도 있다. 스스로 디지털화된 디지털 트윈, 아바타 혹은 메타 휴먼이 삶을 대신 영위하게 된다면 그것이 사실상 ‘본캐가 될 수 도 있다. 

 

메타버스가 미러월드화 된다면 그 안에서 이뤄지는 경제활동 역시 현실 경제와 마찬가지로 매우 중요해질 것이다. 아직 많이 먼 이야기이긴 하지만, 미래에는 메타버스 내 가상의 은행이 세워지고 그곳에서 대출을 받게 될 수 도 있다. 이에 따라 '디지털 신원(Digital Identity)'이라는 개념도 외국에서는 이미 주요하게 다뤄지고 있다. 디지털 신원은 ‘온라인 상태일 때 사람과 연결된 고유의 식별 가능한 정보'를 의미한다. 현실에서는 주민등록정보(ID), 금융거래 내역, 신용정보 등으로 개인을 파악할 수 있지만 메타버스 내에서 그 와 같은 정보는 무용할 수 있다. 즉, 아바타의 자아가 다른 이들이 신뢰할만한 것인지에 대한 것은 메타버스에서는 별개의 문제다. 그러니까 메타버스 내에서 경제 체계가 만들어지려면 디지털 신원이 무엇보다 중요한 개념인 것이다.

 

 

여러 외신들을 종합해보면 아바타들이 메타버스 내에서 활동하며 남긴 궤적들을 추적하여 분산된 평판을 수집하는 기술이 '디지털 신원'을 식별하는 핵심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익명성을 바탕으로, 아바타 간의 상호작용이 어떤 사람이 좋은 개인인지 확인하는 증거가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메타버스 내 신뢰지수를 데이터화하는 기술 역시 앞으로 중요해질 수 있다. 

 

자, 하단의 내용은 마이크레딧체인의 소개글이다.

마이크레딧체인은 기존 개인정보와 신용정보의 문제점들을 개선한 '신뢰 정보'를 제공하고자 한다. 개인은 자신의 신뢰 정보에 대한 통제권과 소유권을 보장받고 이를 판매함으로 정당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기업은 양질의 정보를 합리적인 비용으로 쉽게 구매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매출 증가와 새로운 사업 기회를 가지게 된다. 마이크레딧체인이 제공하는 신뢰 정보는 금융 분야 외에 다양한 산업에서 활용될 것이고, 신용 소외자들과 금융 인프라가 부족한 국가의 국민들에게도 그동안 누리지 못했던 신용의 혜택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개인정보의 올바른 유통 시장의 구현과 신뢰 정보의 활성화를 실현한다.

출처: https://jungbotongg.tistory.com/entry/독도버스의-모태-서비스-굿모닝MCC에-대해-알아보자-열매스테이킹-시작-소식

현재 글로벌 적으로 논의되고 있는 '디지털 신원'이라는 개념과 마이크레딧체인의 사업내용이 일치하는 부분이 많다. '마이크레딧체인'은 기존 개인정보와 신용정보의 문제점들을 개선한 '신뢰 정보'를 기반으로 한 코인이기에, 또 다른 형태의 신뢰 정보를 발굴할 수 있는 소셜 네트워크(SNS) 서비스인 '굿모닝'을 론칭한 바 있다. 또한 지금 마이크레딧체인인 메타버스라는 대세 플랫폼 속에서 독도버스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있다. 

 

이 쯤되면 그림이 그려지지 않는가? 메타버스 '독도버스'와, 마이크레딧체인의 블록체인화된 신용정보가 연결되는 그림 말이다. 

 

이 내용은 필자의 '뇌피셜'에 불과하며, 메타버스를 공부하면서 알게 된 정보를 바탕으로 추측한 것이다.

 

앞으로 독도버스와 마이크레딧체인의 기술이 어떻게 연결될지는 누구도 상상하긴 어렵지만, 독도버스팀이 사업방향 하나는 정말 잘 잡았다는 것을 알 수 있는 대목이다. 

 

NH농협은행이 독도버스에 입점된 배경 

 

그렇다면 이쯤에서, 독도버스가 NH농협은행과 손잡은 이유는 무엇일까? 블록체인은 기존 헤게모니를 바꿀 수 있는 새로운 발명 도구이지만 현실의 제도권 은행과는 다소 먼 이야기인 것도 사실이다. 제도권을 사수해야 하는 은행이, 블록체인 그리고 메타버스 회사와 손을 잡은 이유는 언뜻 공감이 가질 않는다. 

 

우선 은행의 입장에서 생각해봤다. 기존 은행들은 '토스' '카카오뱅크'와 같은 새로운 인터넷 금융서비스에 비해 많이 뒤처졌다는 평가를 받았고, 그에 따른 대응 역시 제도권에 묶여 적극적이지 못한 것도 현실이다. 그러는 사이 새롭게 '메타버스'라는 게 등장했다. 현재 메타버스만큼 전 국민에게 빠르게 확산되는 서비스가 없다. 위에서 언급했듯 앞으로 메타버스가 '미러월드'가 될 경우 현실 은행 역시 새로운 세계와 질서 안에서 경쟁력을 처음부터 쌓아야 할지도 모른다. 현실 내 기업의 자산가치가 메타버스에 그대로 연결될지는 그 누구도 알 수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은행은 과거에 연연하기보다는 새로운 먹거리인 '메타버스'에 우선 대응, 탑승하는 게 훨씬 경쟁력 있다는 판단을 한 것으로 보인다. 그것도 독도버스라는 경쟁력 있는 메타버스 서비스를 통해서 말이다. 

 

마침 독도버스의 마이크레딧체인인 블록체인과 메타버스를 동시에 전문적으로 다루는 회사다. 남윤호 대표의 발표 자료를 보면 "우리의 금융서비스를 어떻게 메타버스에 구겨 넣을 수 있을까가 아니라, MZ세대를 만날 수 있는 메타버스에 어떻게 녹여낼 수 있을까가 중요하다"는 언급이 있다. 주요 타깃층에 정확히 소구하기 위해, 독도버스라는 서비스를 NH농협은행은 선택했을 것으로 보인다. 

 

재미있는 배경이 하나 있는데, 보통 은행들은 SI(외주개발) 방식으로 서비스를 구축하는데, 게임 개발까지 SI로 하기는 불가능한 구조라고 한다. 그래서 독도버스와 NH농협은 키움과 키움히어로즈(야구단)와 같은 '파트너 스폰서십' 비슷한 계약을 했다고 한다.

 

자세한 계약 내용은 알 수 없지만, 마이크레딧체인의 발표에서 대충 짐작 가는 바는 있다. "전통적인 은행이 하긴 어려운 부분이 있어 파트너십 스폰서십이라는 개념을 도입했다. 초기 구축 비용에 대한 참여 파트너의 리스크를 최소화했다. 파트너는 우선 권리 확보와 함께 앞으로 실적에 대한 비용 정산이 가능하다.(옵션)"  

 

 


 

지금까지 내용을 종합해보자면... 

 

1) 금융 + 게임 + 메타버스 + 블록체인을 잘 아는 사람들이 독도버스를 이끌고 있다. 

2) 독도버스는 마이크레딧체인이라는 회사에서 운영 중이며 모회사인 '(주)핑거(코스닥)'는 20여 년 이상 금융SI를 리딩해 온 회사이다.

3) 마이크레딧체인은 기존 개인정보와 신용정보의 문제점들을 개선한 '신뢰 정보'를 제공하는 기술과 플랫폼을 가지고 있다. 그리고 핑거패밀리 내에 마이데이터 사업자로 선정된 '(주)핀테크'가 있다. 

4) 글로벌적으로 메타버스에 필수 개념으로 인지되고 있는 '디지털 신원'이, 마이크레딧체인의 '신뢰정보' 기술과 만나는 지점이 있어 보인다. 

5) 메타버스가 미러월드로 확장될 경우, 디지털신원 기번의 다양한 신뢰활동에 대한 기술이 부상하게 될 것이므로 마이크레딧체인의 기술 역시 각광받을 가능성이 높다. 

6) 메타버스 플랫폼 '독도버스'와, 마이크레딧체인의 블록체인화 기반의 신뢰정보(신용정보)가 연결될 가능성 역시 매우 높다.  

 

 

이 모든 내용은 외신, 독도버스 발표자료 그리고 필자의 뇌피셜이 종합된 선물세트와 같다는 것을 한번 더 밝혀둔다. 

 

 

 

 

 

참고 출처:

https://m.blog.naver.com/saltluxmarketing/222855912490

https://www.forbes.com/sites/cathyhackl/2020/07/05/the-metaverse-is-coming--its-a-very-big-deal/?sh=91cc7b0440fa

https://www.washingtonpost.com/video-games/2020/02/11/artists-have-used-grand-theft-auto-v-canvas-years-now-protesters-are-doing-same/

https://techcrunch.com/2021/12/08/synthesia-raises-50m-to-leverage-synthetic-avatars-for-corporate-training-and-more/

https://www.analyticsinsight.net/zuckerbergs-metaverse-avatar-again-screams-basic-gets-twitter-criticism/

https://playtoearn.net/news/meta-launches-horizon-worlds-in-france-and-spain-with-a-wacky-vr-selfie-by-mark-zuckerberg

https://cointelegraph.com/news/reinventing-yourself-in-the-metaverse-through-digital-identity

https://www.analyticsinsight.net/zuckerbergs-metaverse-avatar-again-screams-basic-gets-twitter-criticism/

https://techxplore.com/news/2022-01-sexual-metaverse-woman-alleges-rape.html

https://www.nytimes.com/2022/08/18/style/virtual-dating-metaverse.html

https://playtoearn.net/news/meta-launches-horizon-worlds-in-france-and-spain-with-a-wacky-vr-selfie-by-mark-zuckerberg

https://www.gadgetany.com/news/mark-zuckerberg-was-roasted-for-his-avatar-again/

728x90
반응형

댓글0